카라
카라 / 사진제공=DSP미디어

[케이스타뉴스 김유진 기자] 약 7년 6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한 그룹 카라(KARA)가 국내외 가요계에서 여전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지난달 29일 데뷔 15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MOVE AGAIN'(무브 어게인)을 발매한 카라(박규리, 한승연, 니콜, 강지영, 허영지)는 컴백과 동시에 국내외 차트를 점령했다. 발매 첫날 앨범에 수록된 모든 곡이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에 진입했고, 타이틀곡 'WHEN I MOVE'(왠 아이 무브)는 벅스 일간 차트에서 5일간 1위를 차지했다. 이 곡은 상승세를 타고 멜론 톱100 차트 12위까지 올랐다.

'WHEN I MOVE'는 후반부로 갈수록 강렬해지는 리듬에 다섯 멤버의 파워풀한 보컬이 어우러진 곡으로 강지영이 작사, 작곡에 참여해 음악적 역량을 입증했다. 니콜 역시 작사 작업에 힘을 보태 카라만의 색을 더했다.

카라의 남다른 포부가 담긴 이번 신보는 일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고 있다. 'WHEN I MOVE' 일본어 버전 뮤직비디오는 일본 최대 음원 사이트 라인뮤직 뮤직비디오 톱100 실시간 차트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같은 현지 반응에 힘입어 카라는 오는 23일 일본 대표 음악 프로그램 TV아사히 'MUSIC STATION'(뮤직 스테이션) 연말 특집에 출연해 현지 팬들과 만난다. 

이번 앨범의 흥행 포인트로는 카라의 독보적 퍼포먼스가 손꼽힌다. 그간 카라는 엉덩이 춤 등 따라 하기 쉬운 포인트 안무로 사랑 받았다. 이번 신곡 무대에서도 개인 및 유닛 페어 안무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더했으며, 특히 후렴구에서 고개를 좌우로 움직인 뒤 당당히 앞으로 걸어 나오는 하이라이트 안무로 주목 받았다. 

최근 카라는 '2022 MAMA AWADRS'에서 첫 컴백 무대를 가지고 KBS2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서 연이어 신곡 무대를 꾸몄다. 또한 JTBC '아는 형님'을 비롯해 인기 웹예능 '킬링보이스', '문명특급', '아이유의 팔레트', '카페 기생충'에도 출연하는 등 다채로운 컴백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카라는 오는 21일 일본에서 데뷔 15주년 기념 앨범 'MOVE AGAIN'을 발매하고 일본 활동에도 나선다.

케이스타뉴스 김유진 기자 jjin@ihq.co.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케이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