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IHQ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406회 캡처 / 사진제공=IHQ
채널 IHQ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406회 캡처 / 사진제공=IHQ

[케이스타뉴스 양지승 기자] 유민상, 문세윤이 마지막 남은 굴전을 두고 젓가락 대첩을 벌여 웃음을 안긴다.

오늘(2일) 저녁 8시 방송되는 채널 IHQ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406회에서는 '겨울 음식 특집'을 진행하는 뚱5(유민상, 김민경, 문세윤, 홍윤화, 김태원)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뚱5는 겨울철 음식인 굴국밥과 닭개장을 차례로 먹었다.

첫 번째 맛집에 도착한 이들은 굴국밥을 비롯해 굴전, 굴떡국, 굴회무침 등의 음식을 순식간에 해치워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마지막 굴전을 눈앞에 둔 유민상, 문세윤이 슬로 모션으로 젓가락 대첩을 펼쳐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했다.

또 "굴이 정말 좋다. 난 '망원동 굴굴'"이라고 '굴밍아웃'을 한 홍윤화는 9개의 굴을 넣은 쌈을 한입에 넣어 나머지 뚱4의 인정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이날 뚱5는 "맛둥이 여러분의 맛팁을 알려달라. 최고의 맛팁에 선정되면 일주일 동안 먹을 수 있는 즉석 쌀밥을 선물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유민상이 "3주 연속이면 전기 자동차, 5주 연속이면 아파트 분양권은 어떤가?"라고 제안했고, 이를 들은 망구형(이명규 PD)이 "민상이 거지 되겠네"라고 맞받아쳐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뚱5가 선정한 최고의 맛팁은 무엇일지, 오늘(2일) 저녁 8시 채널 IHQ에서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 40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케이스타뉴스 양지승 기자 sheep_js@ihq.co.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케이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